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아침마당’ 백현주 기자 “조만간 연예인 커플 열애설 터진다” 예언...누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아침마당’ 연예부 기자 출신 백현주가 연예계 비화를 전했다.
17일 오전 방송된 KBS1 교양 ‘아침마당’ 화요 초대석에는 연예부 기자 출신 백현주가 출연해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백현주는 “저희들(연예부 기자) 사이에서 열애설은 뜨거운 뉴스거리”라며 “드라마가 시작되고 영화 촬영이 들어간 경우에 남녀 주인공이 솔로면 주목하게 된다”고 밝혔다.

이어 “조만간 열애설이 날 커플이 있다고 알고 있다”고 말해 궁금증을 자아냈다.

백현주는 이날 방송에서 “보통 특종을 잡는다고 하면 매니지먼트에서 알려주는 거 아니냐고 생각하시는 분들이 많은데 사실은 아니다”라며 취재 비화를 털어놨다.

그는 “동네 미용실에 가면 아지트처럼 주부님들이 계신다. 처음부터 특종을 물어보면 안 된다. 물 달라고 한 다음에 이런 저런 이야기를 하면서 정곡을 찌른다. A에 대한 이야기를 하면서 다음 취재 거리를 던져주시는 경우가 있다”고 특종 비법을 공개했다.

사진=KBS1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걸어 들어와 죽어 나가는 곳”…요양병원 실체

SBS ‘그것이 알고 싶다’는 15일 방송을 통해 요양병원에서 벌어진 환자 폭행 사건에 대해 추적했다.명문대를 졸업하고 교단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