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신나라 교통사고, 소속사 측 “치료 받은 후 안정된 상태”

입력 : 2018-04-17 14:17 | 수정 : 2018-04-17 14:17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가수 신나라가 17일 새벽 교통사고를 당해 전신 타박상을 입고 병원에 입원했다.
17일 스포츠조선의 보도에 따르면, 신나라는 이날 오전 6시쯤 경기도 용인의 집 근처에서 아침 운동 중 교통사고를 당했다.


이에 대해 소속사 측은 “신나라가 아침 운동을 하러 가다가 건널목에서 교통사고를 당했다”며 “병원에서 치료를 받은 후 현재 진정된 상태”라고 밝혔다.

소속사 측은 이어 “타박상만 있을 뿐, 골절은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안정을 취하면 향후 활동에는 문제가 없다고 병원에서 확인 받았다”고 덧붙였다.

한편, 지난 2016년 싱글 앨범 ‘EYES’로 데뷔한 신나라는 ‘속삭여줘’, ‘사랑해 이 말 밖엔’ 등 음원을 발매했다.

사진=인스타그램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칩거’ 김기식 “아들 그렇게 되지 않았다면…

외유성 출장 논란으로 지난 16일 사의를 표명하고 칩거 중인 김기식(52) 전 금융감독원장이 첫 심경을 전했다.한겨레는 22일 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