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여명 딸 출산 “기자들 몰려와 환자들 방해..취재 철회” 호소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중화권 배우 여명이 딸 출산 심경을 전하며 과잉 취재로 인한 불편함을 호소했다.
▲ 여명
영화 ‘더 시크릿’ 스틸
23일 중국 연예매체 시나 연예는 배우 여명(53·黎明)이 최근 아빠가 됐다고 보도했다.


매체는 “여명의 19세 연하 여자친구 아윙이 딸을 출산했다”며 “당초 출산 예정일은 5월이었으나, 한 달 이르게 아이를 낳았다. 산모와 아이 모두 건강한 상태”라고 밝혔다.

앞서 여명은 비서인 19세 연하 아윙과 불거진 열애설과 임신설을 인정한 바 있다.

여명은 이날 자신의 SNS를 통해 “병원은 나를 존중해줬고 감사하다”고 전하면서 “기자들이 몰려서 병원이 기자 대기장소로 변했다. 나 때문에 또다른 환자와 의료진에 스트레스를 줄 지도 모른다. 내가 다른 임산부들의 휴식을 방해하고 환자들을 귀찮게 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수고가 많으시지만 나는 부디 신문사 상사들이 기자들에 촬영 대기 명령을 철회하길 바란다”며 “내가 병원에서 가족들과 함께 있을 수 없다. 차라리 사적인 공간에서 함께 있고 싶다”고 토로했다.

한편 여명은 영화 ‘첨밀밀’, ‘타락천사’, ‘유리의 성’ 등 작품으로 국내 팬들의 인기를 얻었다. 지난 2008년 14세 연하 모델 락기아와 결혼한 여명은 4년 만인 2012년 이혼한 바 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김정숙 여사, 빌린 샤넬 입고 마크롱 여사 만난

문재인 대통령과 함께 프랑스를 국빈방문 중인 김정숙 여사가 명품 브랜드 샤넬 재킷을 입고 15일(현지시각) 에마뉘엘 마크롱 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