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송강호 “영화 ‘택시운전사’에 조용필 ‘단발머리’ 인용, 정말 기뻤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송강호가 ‘가왕’ 조용필의 데뷔 50주년을 축하하며, 조용필의 음악은 ‘희로애락의 삶 그 자체’라고 표현했다.
조용필 50주년 추진위원회는 25일 조용필 50주년 기념 축하 영상 ‘50& 50인-송강호 편’을 조용필 공식 홈페이지 및 SNS 채널들을 통해 공개했다.


송강호는 “조용필 선배님이 음악 활동에 정진하시는 모습을 보면 펄펄 끓는 용광로 같다”고 그의 음악에 대한 열정에 감탄했다. 그는 “중학교 시절 ‘창밖의 여자’라는 곡을 접했을 때 문화적인 충격을 받았다. 열정적으로 노래하는 예술가적인 모습이 크게 와 닿았던 것 같다”고 존경 섞인 찬사를 표했다.

특히 송강호는 “조용필 선생님의 곡은 영화에 인용이 잘 되지 않는 편인데, 제가 출연한 영화 ‘택시운전사’에 대표곡 ‘단발머리’를 흔쾌히 허락해주셔서 굉장히 기뻤던 기억이 난다. 정말 큰 힘이 되었다”고 조용필과의 인연을 소개함과 동시에 감사한 마음을 전해 훈훈함을 자아냈다.

또한, 조용필의 음악이 사랑 받는 비결에 대해 “우리가 인생을 살다 보면 많은 희로애락을 겪게 되는데, 조용필이라는 가수는 우리 삶을 함께해온 동반자인 것 같다”고 언급했다.

마지막으로, 송강호는 조용필을 한 단어로 표현해달라는 요청에 ‘Bounce’라고 답하며 “조용필의 음악에는 우리의 세포를 일깨워주는 힘이 있다. 선배님 데뷔 50주년을 진심으로 축하 드립니다. 앞으로도 건강하시고 앞으로도 더 멋진 음악 부탁 드립니다”고 응원의 메시지를 남겼다.

올해로 데뷔 50주년을 맞은 조용필은 오는 5월 12일 서울 잠실 올림픽주경기장 공연을 시작으로 5월 19일 대구 월드컵경기장, 6월 2일 광주 월드컵경기장, 6월 9일 의정부 종합운동장 등지에서 ‘땡스 투 유’ 투어를 펼친다.

사진제공=조용필 50주년 추진위원회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안희정 1심 무죄, 판단 근거 된 ‘7월 러시아 출

안희정 전 충남도지사의 ‘비서 성폭력 혐의’에 대해 1심 재판부가 무죄 판결을 내린 데에는 고소인 김지은씨 진술과 주장이 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