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케이헤르쯔, 데뷔 싱글 ‘온 앤 오프’ 발표 “EDM계 신선 아이콘”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2018년을 흔들 신예 ‘케이헤르쯔(KxxHz)’가 강렬한 비트에 기계적 사운드의 테크노 하우스 곡 ‘온 앤 오프’를 발표했다.
여성 싱어송라이터이자 라이브 디제잉 퍼포머(Live DJing Performer)를 추구하는 케이헤르쯔는 오늘(2일) 정오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와 SNS 등을 통해 자신의 첫 싱글 ‘온 앤 오프(ON N OFF)의 음원과 뮤직비디오를 공개했다.


케이헤르쯔는 첫 싱글 ’온 앤 오프‘의 작사 작곡은 물론 프로듀싱과 녹음, 다양한 디자인과 영상 작업까지 모든것을 도맡아 자신의 능력을 한것 발휘해 기대를 모은다. 믹싱과 마스터링은 영국의 닉키 하워드(NICKY HOWARD)가 맡아 사운드에 힘을 더했다.

케이헤르쯔는 소리의 가장 단위인 진동의 수, 주파수를 나타내는 KHz 에서 모티브를 얻어서 만든 이름으로 어떤 설명의 수식어와 장황한 가사 없이 소리의 결합으로 청자의 감각과 감정을 끌어올릴 수 있는 일렉트로닉 음악을 추구한다.

소속사 앤트웍스 커뮤니케이션 김일겸 이사는 “세계적으로는 물론 국내에서도 그 폭을 넓혀가는 EDM과 DJing 시장에 신선한 아이콘이 될 케이헤르쯔는 다양한 영상 컨텐츠와 음원 리믹스 컨텐츠 등을 통해 모바일 미디어 환경에 맞는 대중과의 만남을 바탕으로 여러 페스티벌을 통해 활동을 이어갈 것” 이라며 “음악적 실력과 눈을 사로잡는 라이브 퍼포먼스를 기대해도 좋을 것”이라고 전했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김정숙 여사, 빌린 샤넬 입고 마크롱 여사 만난

문재인 대통령과 함께 프랑스를 국빈방문 중인 김정숙 여사가 명품 브랜드 샤넬 재킷을 입고 15일(현지시각) 에마뉘엘 마크롱 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