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기네스 팰트로♥브래드 팔척, 4년 열애 끝 결혼...“기뻐서 눈물이 날 정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할리우드 배우 기네스 팰트로가 드라마 제작자 겸 작가 브래드 팔척과 결혼을 앞두고 소감을 밝혔다.
▲ 기네스 팰트로-브래드 팔척 인스타그램
3일(현지시간) 할리우드 배우 기네스 팰트로(47·Gwyneth Kate Paltrow)가 브래드 팔척(48·Brad Falchuk)과 결혼을 앞두고 기쁜 마음을 전했다.


미국 엔터테인먼트 투나잇 등 매체는 이날 기네스 팰트로의 인터뷰를 공개, 그는 “결혼식을 앞두고 아주 행복한 시간을 보내고 있다. 너무 기뻐서 눈물이 날 정도”라고 말했다.

팰트로는 이어 “자녀들도 엄마의 재혼 결혼식을 기대하고 있다고 전했다.

앞서 기네스 팰트로는 4년째 열애 중인 드라마 제작자 겸 작가 브래드 팔척과 결혼 소식을 전한 바 있다.

두 사람 모두 재혼이지만, 기네스 팰트로는 전 남편 크리스 마틴과 결혼식을 올리지 않아 이번이 생애 첫 결혼식이다.
▲ 배우 기네스 팰트로-브래드 팔척
사진=굽(Goop)매거진
한편 기네스 팰트로는 지난 1991년 영화 ‘정열의 샤우트’로 데뷔, ‘셰익스피어 인 러브’, ‘내겐 너무 가벼운 그녀’, ‘아이언맨’ 시리즈와 드라마 ‘글리’에 출연하며 큰 사랑을 받았다. 최근 개봉한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에도 출연했다.

브래드 팔척은 미국 인기 드라마 ‘글리’ 시리즈, ‘아메리칸 호러 스토리’ 시리즈, ‘블러디 페이스: 연쇄살인마’ 등에 참여했다.

사진=기네스 팰트로, 브래드 팔척 인스타그램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김정숙 여사, 빌린 샤넬 입고 마크롱 여사 만난

문재인 대통령과 함께 프랑스를 국빈방문 중인 김정숙 여사가 명품 브랜드 샤넬 재킷을 입고 15일(현지시각) 에마뉘엘 마크롱 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