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장윤정 임신, 도경완 “둘째라 조용히 지내려 했는데 배 못 감춰..”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가수 장윤정의 임신에 남편인 아나운서 도경완이 소감을 전했다.
도경완은 1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너무나 감사합니다. 제 아내가 첫째도 아니고 둘째인데다 요즘 임신 소식 전하는 분들이 많이 계셔서 대중이 피로하게 느끼실 수 있으니 우리라도 조용히 지내자 했습니다. 그러나 매주 진행하는 고정 프로그램이 있고 곧 불러올 배를 감출수 없어 소식 전하게 됐습니다”라고 밝혔다.


이어 “많은 분들이 축하해주셔서 정말 기쁩니다. 건강히 차분히 지내다가 (이번엔) 엄마 닮게 낳겠습니다. 다시 한번 감사합니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이와 함께 공개한 사진에선 장윤정은 꽃받침 포즈를 하고 환한 미소를 짓고 있으며 도경완은 손가락으로 하트를 만들어 보이며 행복한 부부의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앞서 이날 장윤정 소속사 아이오케이컴퍼니 측은 “장윤정이 둘째를 임신하였다는 기쁜 소식을 전하게 게 됐다”며 “현재 임신 4개월째”라고 밝혔다.

소속사 측은 “장윤정은 첫째 아들인 도연우군이 태어난 후 4년 만에 새로운 가족을 맞게 됐다”며 “남편인 도경완 아나운서를 비롯한 가족들은 선물처럼 찾아온 새 생명의 탄생을 즐겁게 기다리고 있다. 앞으로 태교와 함께 무리가 가지 않는 선에서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라고 전했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음성분석 전문가’ 배명진의 충격적인 진실

MBC ‘PD수첩’은 22일 ‘소리박사 배명진의 진실’ 편을 통해 그가 사용하는 음성 분석 기술의 실체에 대해 방영했다.‘소리’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