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데드풀 2’ 개봉, 관객 반응은? “‘데드풀 1’ 능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오늘(16일) 개봉과 동시에 언론과 평단, 관객들의 폭발적인 반응을 일으킨 영화 <데드풀 2>(감독 데이빗 레이치)가 예매율 71.8%, 압도적인 수치로 전체 예매율 1위를 유지하며 흥행 돌풍을 예고하고 있는 가운데 관객들의 극찬세례가 담긴 강력 추천 영상을 공개했다.
이번에 공개된 <데드풀 2>의 강력 추천 영상은 영화를 관람한 관객들의 뜨거운 반응과 호평을 담아내 이목을 집중시킨다. 관객들은 “스케일이 커지니까 액션 씬도 더 화끈하게 즐길 수 있었다”, “1편을 훨씬 능가해 정말 재미있었다”, “액션은 단연 최고! 배꼽을 잡게하는 웃음과 로맨스까지 너무 재밌었다”, “영상과 음악적인 부분도 너무 재미있었다” 등 한층 더 업그레이드된 유머와 화려한 액션, 영상과 음악적인 부분까지 어느 하나 빠짐없이 완벽하게 갖춘 <데드풀 2>에 대한 극찬 세례를 보냈다.


특히 “1편에 비해 더 많은 캐릭터가 출연해 화면이 꽉 찼다”, “데드풀과 다른 히어로들이 팀워크하는 액션 장면들이 너무 좋았다”, “너무 유쾌하고 새로운 도미노 캐릭터가 인상 깊었다” 등 전편에서도 등장한 네가소닉, 콜로서스를 비롯 새롭게 등장하는 도미노, 케이블 등 다채로운 캐릭터들이 선보이는 무한 매력에 대한 찬사를 보냈다.

또한 “시간이 어떻게 지나갔나 싶을 정도로 빨리 지나갔다”, “완전 대박이다”, “굉장히 재미있는 오락영화가 탄생했다”, “무조건 봐야한다” 등 시간가는 줄 모를 정도로 영화에 몰입한 관객들의 호평이 쏟아졌고, “누구나 다 함께 볼 수 있는 영화”, “따뜻한 힐링 영화! 꼭 부모님과 함께 와서 봤으면 좋겠다”, “가족같은 분위기로 가족과 함께 볼 수 있는 영화”, “가족과 친구한테 무조건 추천 해주고 싶다” 등 가정의 달 5월 최고의 가족영화로 강력 추천해 예비 관객들의 기대감을 더욱 고조시킨다.

영화 <데드풀 2>는 액션은 기본, 거침없는 입담과 유머로 중무장한 마블 역사상 가장 매력 터지는 히어로 데드풀이 미래에서 온 위기의 히어로 케이블을 만나 원치 않는 팀을 결성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다. 피플지 선정 ‘세계에서 가장 섹시한 남자’로 뽑힌 라이언 레놀즈가 데드풀 역으로 다시 돌아오고, <아토믹 블론드>를 통해 스타일리시한 액션과 감각적인 영상으로 연출력을 인정받은 데이빗 레이치가 메가폰을 잡았다.

새로운 마블 히어로 케이블 역에 조슈 브롤린, 도미노 역에 재지 비츠가 캐스팅 되었고, 모레나 바카린, 브리아나 힐데브란드 등 전편의 반가운 출연진들이 다시 합류하여 기대를 모은다. <데드풀 2>는 전국 극장에서 절찬 상영 중이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영화 ‘아수라’는 실화? 이재명 ‘그알’ 후 역

SBS ‘그것이 알고 싶다’는 21일 은수미 성남 시장과 이재명 경기도지사의 조폭 출신 기업가 연루설을 비롯해, 성남시와 경기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