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미나♥류필립 결혼식, 7월 7일로 확정...‘이제 진짜 부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가수 미나와 류필립이 오는 7월 7일 결혼식을 올린다.
▲ 미나-류필립
17일 한 매체는 가수 미나(47·심민아)와 류필립(30)이 오는 7월 7일 서울 강남의 한 예식장에서 백년가약을 맺는다고 전했다.


앞서 두 사람은 7월 14일 예식을 올릴 예정이었지만, 일주일 앞당겨 치르기로 했다.

미나와 류필립은 지난 2015년 공개 열애를 시작, 17세 연상연하라는 나이 차에도 불구하고 사랑을 이어왔다.

두 사람은 혼인 신고를 마친 상태로, 이미 법적 부부다.

최근 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를 통해 신혼의 모습을 공개하고 있다.

이날 결혼식 현장 역시 해당 방송을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사진=류필립 인스타그램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친모 청부살해’ 여교사와 불륜설에 입연 김동

“팬으로서 시계 선물…추측성 소설”“친구끼리 여행갈 수 있다고 생각”쇼트트랙 국가대표 출신 김동성(39)씨가 친모 살해청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