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어바웃타임’ 이상윤 “이성경과 9살 나이차, 키로 극복”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어바웃타임’ 이상윤(36)이 이성경(27)과 함께 호흡을 맞추게 된 소감을 전했다.
17일 서울 영등포구 영등포동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는 tvN 새 월화드라마 ‘멈추고 싶은 순간: 어바웃타임’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이날 현장에는 연출을 맡은 김형식 감독, 배우 이상윤, 이성경, 임세미, 한승연, 김로운이 자리했다.


이날 이상윤은 9살 나이차가 나는 이성경과 ‘어바웃타임’에 함께 출연한 것에 대해 “9살 정도면 나이차가 많이 나는 건 아니지 않냐. 한 바퀴(12살)도 돌지 않았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상윤은 이어 “이성경과 평균 키가 180cm인 커플이다. 비슷한 신장이 나이차를 극복할 수 있지 않을까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또한 “이성경 씨에게 비주얼적으로 밀리지 않기 위해 열심히 피부과도 다니고, 살도 빼고, 헤어스타일과 옷 스타일에도 신경을 쓰고 있다. 연기적으로도 매력적인 남성으로 보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설명해 ‘어바웃타임’ 본 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이성경 또한 이상윤과의 호흡에 대해 “평소에도 멍뭉미(강아지 같은 귀여운 매력)가 있으시다. 그걸 캐릭터에 잘 녹여주시는 것 같다. 그런 매력이 제 캐릭터와 함께 연기할 때 잘 드러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tvN 새 월화드라마 ‘멈추고 싶은 순간: 어바웃 타임’은 수명시계를 보는 능력이 있는 여자 최미카(이성경 분)와, 악연인지 인연인지 모를 운명에 엮인 남자 이도하(이상윤 분)가 만나 사랑만이 구현할 수 있는 마법 같은 순간을 담아낸 운명구원 로맨스다. 오는 21일 오후 9시 30분 첫 방송.

사진=뉴스1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드루킹 “한나라당 30억 댓글조작 따라한 것”

‘드루킹’ 김동원씨가 옛 한나라당(현 자유한국당)이 2007년 대선 당시 수십억 원을 들여 댓글조작 조직을 운영했다고 허익범 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