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이성경 “‘어바웃타임’서 뮤지컬 배우 연기, 성에 안 찬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이성경이 ‘어바웃타임’에서 앙상블 전문 뮤지컬 배우 역을 맡은 소감을 전했다.
17일 서울 영등포구 영등포동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는 tvN 새 월화드라마 ‘멈추고 싶은 순간: 어바웃 타임’(이하 ‘어바웃타임’)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이날 이성경은 앙상블 전문 뮤지컬 배우를 맡게 된 것에 대해 “어렸을 때 뮤지컬 배우가 되고 싶다는 꿈을 꿀 만큼 뮤지컬 덕후였다. 그래서 이번 역할을 맡기가 더 조심스러웠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성경은 “제가 뮤지컬을 소화하는 부분이 수준급으로 나오는 게 아니라 그나마 다행이었다. 아무래도 뮤지컬 배우만의 표현 방법이나 스타일이 있다 보니 부족한 점이 많았다. 그래서 보컬 선생님, 안무 선생님을 만나 틈틈히 연습했다”고 겸손하게 말했다.

이성경은 이어 “준비는 많이 했지만 뮤지컬을 소화하는 부분 연기가 성에 차지 않는다. 부족함을 느끼고 노력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한편, tvN 새 월화드라마 ‘어바웃 타임’은 수명시계를 보는 능력이 있는 여자 최미카(이성경 분)와, 악연인지 인연인지 모를 운명에 엮인 남자 이도하(이상윤 분)가 만나 사랑만이 구현할 수 있는 마법 같은 순간을 담아낸 운명구원 로맨스다. 오는 21일 오후 9시 30분 첫 방송.

사진=뉴스1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또 ‘대필’ 논란...강원랜드 수사 검사가 고발

김수남 前총장 등 4명 고발 추가 수사단 측 “고발인 편의 봐준 것” 대검 “사실 확인 후 대응안 마련”강원랜드 채용비리 수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