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이서원 ‘어바웃타임’ 하차 이어 SNS도 탈퇴..모든 활동 중단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이서원이 결국 SNS를 탈퇴했다.
▲ 배우 이서원
17일 오후 배우 이서원의 SNS 계정은 ‘페이지를 찾을 수 없습니다’라는 글귀가 뜬 상태다.


앞서 서울 광진경찰서는 이서원이 지난달 8일 동료 여성 연예인을 성추행 및 흉기로 협박한 혐의로 입건됐다고 전했다.

하지만 이서원이 사건 발생 이후에도 꾸준히 방송 활동과 SNS를 해 온 사실이 알려지면서 네티즌들의 비판을 받았다.

이후 소속사 블러썸엔터테인먼트 측은 “본인에게 확인한 결과 지인과 사적인 자리에서 술을 마시다 발생한 일”이라며 “어떠한 변명의 여지도 없다. 모든분들게 사죄의 말씀을 드린다”는 공식 입장을 밝혔다.

현재 이서원은 출연 예정이던 tvN 드라마 ‘멈추고 싶은 순간: 어바웃타임’과 KBS ‘뮤직뱅크’ MC 자리에서 하차했다. 또한 SNS도 탈퇴했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김정숙 여사, 빌린 샤넬 입고 마크롱 여사 만난

문재인 대통령과 함께 프랑스를 국빈방문 중인 김정숙 여사가 명품 브랜드 샤넬 재킷을 입고 15일(현지시각) 에마뉘엘 마크롱 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