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할리우드 스타 김윤진, 19년 만에 한국 드라마 출연한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김윤진이 19년 만에 한국 드라마에 출연한다.
▲ 배우 김윤진 / 페퍼민트 앤 컴퍼니
6월 1일 한 매체는 배우 김윤진(46)이 드라마 ‘미스 마(Ms.Ma)’ 주인공에 캐스팅 됐다고 전했다.


이날 김윤진 소속사 자이온이엔티 측은 “현재 김윤진이 미국에 체류 중이며, 시나리오를 받고 긍정적으로 출연을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김윤진이 캐스팅된 ‘미스 마’는 영국 작가 애거서 크리스티 소설을 리메이크한 드라마로, 딸을 죽였다는 누명을 쓴 엄마가 그 누명을 벗기 위해 진실을 밝히는 과정을 그린다.

현재 편성 논의 중으로, 시즌 1에 이어 2까지 제작될 전망이다.

이에 김윤진은 1999년 KBS2 드라마 ‘유정’ 이후 19년 만에 안방극장을 찾는다. 할리우드에 일찌감치 진출한 그는 국내 작품에 드물게 출연했다.

그는 1997년부터 TV, 영화 등에 출연하며 연기 활동을 하다 2004년 미국 ABC 드라마 시리즈 ‘로스트’에 출연하면서 할리우드에 진출했다.

드라마 ‘로스트’ 시즌 1~5에 출연한 데 이어 ABC 드라마 ‘미스트리스’ 시리즈(시즌1~4)에서도 활약했다.

2010년부터 국내 활동을 재개한 김윤진은 영화 ‘하모니’, ‘심장이 뛴다’, ‘이웃 사람’, ‘국제시장’, ‘시간 위의 집’을 통해 관객을 만났다.

김혜민 기자 kh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현대가 며느리’ 노현정 5개월만에 포착된 근

정대선 현대비에스앤씨 사장의 부인 노현정 전 아나운서가 고(故) 정주영 현대그룹 명예회장의 부인 고 변중석 여사의 12주기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