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브리트니 스피어스, 당당하게 공개한 비키니 자태 “명품 몸매 복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팝스타 브리트니 스피어스가 완벽한 몸매를 자랑했다.

6일 브리트니 스피어스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나와 숀은 마이애미의 가장 좋아하는 장소에서 느긋한 하루를 보내는 중”이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브리트니 스피어스는 비키니를 입고 선베드에 앉아 자신감 넘치는 미소를 짓고 있다. 탄력 넘치는 몸매와 잘록한 허리가 감탄을 자아냈다. 아들 숀은 옆에 누워 행복한 미소를 짓고 있다.

브리트니 스피어스는 한때 후덕해진 몸매로 눈길을 끌기도 했다. 오는 7월부터 8월까지 미국과 유럽 각지에서 공연을 앞두고 다이어트에 돌입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브리트니 스피어스는 전 남편 케빈 페더라인 사이에 두 아들을 두고 있다. 지난해 1월 12세 연하 연인 샘 아스가리와 열애를 인정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걸어 들어와 죽어 나가는 곳”…요양병원 실체

SBS ‘그것이 알고 싶다’는 15일 방송을 통해 요양병원에서 벌어진 환자 폭행 사건에 대해 추적했다.명문대를 졸업하고 교단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