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미우새’ 김수미 “남편과 뽀뽀 안 한 지 40년..남자의 향기 몰라”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미우새’에 출연한 김수미가 남편과 뽀뽀를 안 한 지 40년이 됐다고 고백했다.

10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이하 ‘미우새’)에서는 김수미가 스페셜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서장훈은 김수미에게 “남편께서 그렇게 좋아하셔가지고 구애 끝에 결혼을 했는데 스킨십 안 한 지가 오래 됐다고. 스킨십은 30년? 뽀뽀 안 한 지는 20년 됐다고 들었다”고 물었다.

이에 김수미는 “아마 한 40년 됐을 걸”이라고 고백해 충격을 안겼다.

김수미는 “내가 지금 70이지? 결혼하고 한 5~6년 동안 아기 낳을 동안만 그러고 끝난 것 같다. 우리 남편이 마흔에 당뇨가 왔다. 50에 심근경색이 왔다. 정말로 저는 무수한 밤을 허벅지를 꼬집었다. 남자의 향기를 모른다”고 토로했다.

김수미의 추긍에 이날 서장훈도 마지막 뽀뽀가 언제인지 밝혔다. 서장훈은 “되게 오래됐다. 몇 년 된 것 같다”고 털어놨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이국종 교수가 무전기 바닥에 던지면서 격노한

경기 ‘닥터헬기’ 도입 지역으로 선정됐지만구체적인 도입 시기는 여전히 정해지지 않아“구조헬기 이착륙 문제삼는 곳 한국밖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