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하트시그널 시즌2’ 오영주, 김현우에 “오빠랑 얘기 안 하려고 했어”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하트시그널 시즌2’ 최종 선택을 앞둔 출연진들의 모습이 공개됐다.

13일 채널A ‘하트시그널 시즌2’ 측은 “8인의 특별한 시간 그리고 최종 선택”이라는 제목의 예고 영상을 공개했다. 영상에는 최종 선택을 앞두고 마지막 데이트를 하는 출연진들의 모습이 담겼다.

김현우와 데이트를 하게 된 오영주는 “나는 사실 오빠랑 얘기 안 하려고 했어. 오빠가 나 부산 나올 줄 알고 일부러 부산 안 고른 줄 알았어”라며 굳은 표정으로 대화를 시도하는 모습을 보였다. 견고해 보였던 두 사람의 러브라인이 흔들리는 듯한 분위기가 연출된 것. 하지만 이내 김현우가 “너 진짜 바보구나”라고 말하는 데 이어 오영주가 환하게 웃는 모습이 공개돼 두 사람의 러브라인이 어떻게 될지 궁금증이 더해졌다.

이어 임현주와 김도균의 데이트도 공개됐다. 평소 임현주가 좋아하는 꼬리곰탕을 먹으러 간 김도균은 “오늘이 마지막이 아니었으면 좋겠는데”라며 진심을 담아 고백했다. 이에 임현주의 마음이 누구에게로 향할지 관심이 쏠렸다.

이어 김장미가 “마지막 날이 진짜 힘들구나”라고 말하는 모습과 이규빈이 “내가 언제 남자로 느껴졌어?”라고 말하는 모습이 공개되면서 출연자들이 누구를 최종 선택할지 궁금증이 더해지고 있다.

한편, 채널A ‘하트시그널 시즌2’는 15일 오후 11시 11분에 방송된다.

사진=네이버TV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강서구 PC방 살인사건’ 담당의사가 쓴 분노의

서울 강서구 PC방에서 아르바이트생 피살 사건에 대해 국민적 공분이 폭발하는 가운데 당시 담당 의사가 자신의 페이스북에 분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