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둥지탈출3’ 김우리 “딸들과 데이트, 불륜으로 오해받기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둥지탈출3’ 김우리가 딸과 노는 모습을 오해받은 적이 있다고 고백했다.

지난 12일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둥지탈출3’에서는 스타일리스트 김우리가 가족을 공개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김우리는 “저희 가족은 저와 동갑인 46세 아내 이혜란, 24살인 첫째 딸 김예린, 19살 둘째 딸 김예은으로 구성돼 있다”고 가족을 소개했다.

김우리는 “첫째는 23살에 낳았고, 둘째는 28살에 낳았다”고 설명했다.

MC 박미선은 “딸과 다니면서 오해를 받은 적은 없냐”고 물었다. 이에 김우리는 “기사화된 적이 있었다”며 말문을 열었다.

김우리는 “예전에 배우 차예련 씨가 ‘오빠 어제 호텔에서 여자들이랑 수영하고 놀았다던데 그럼 큰일나’라고 연락 온 적이 있었다. 저는 그날 딸들과 수영장에서 놀았다. 어깨동무하고 노는 모습을 본 차예련씨 지인이 연락이 왔다 하더라. 그 정도로 친구처럼 지내다 보니 오해를 받기도 한다. 그래서 그 다음부터는 아이들이 ‘아빠’라고 더 크게 말한다”고 말했다.

사진=tvN ‘둥지탈출3’ 방송 캡처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안희정 1심 무죄, 판단 근거 된 ‘7월 러시아 출

안희정 전 충남도지사의 ‘비서 성폭력 혐의’에 대해 1심 재판부가 무죄 판결을 내린 데에는 고소인 김지은씨 진술과 주장이 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