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김비서가 왜 그럴까’ 이태환, 눈빛 하나로 올킬 ‘설렘유발자 등극’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김비서가 왜 그럴까’ 이태환이 첫 등장부터 존재감을 드러냈다.

지난 13일 방송된 tvN 수목드라마 ‘김비서가 왜 그럴까’에서는 마성의 베스트셀러작가 이성연역을 맡은 이태환이 첫 등장과 동시에 눈빛으로 안방극장의 설렘온도를 한층 달궜다.

특히, 이태환은 여심을 꿰뚫는 능숙한 행동과 다정한 화법으로 시청자에게 설렘을 안겼다. 기내에서 자신을 힐끔힐끔 쳐다보던 여성에게 자신이 쓰고 있던 페도라가 잘 어울릴 것 같다며 대화를 건넨다. 마성의 매력을 지닌 이성연 캐릭터에 완벽하게 녹아든 이태환의 눈빛은 한 번을 마주치더라도 쉽게 잊히지 않는 출구없는 매력을 가진 것. 낯선 여성에게도 자신의 모자를 선물 할 만큼 여성의 마음을 읽고, 행동하는데 능숙하다. 그만의 독보적인 눈빛과 훈훈한 비주얼이 한 몫을 톡톡히 하고 있다.

이태환은 그간 브라운관에서 부드러운 남사친의 캐릭터를 맡아 여성 시청자들의 가슴을 설레게 한 바 있다. 때문에 이번 작품을 통해 보여줄 마성의 매력 연기에 시청자들의 관심과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현재 자기애로 똘똘 뭉친 ‘나르시시스트 부회장’ 이영준(박서준 분)과 그를 완벽하게 보좌해온 ‘비서계 레전드’ 김미소(박민영 분)의 퇴사밀당로맨스가 전개되고 있는 만큼, 이태환의 본격적인 등장이 이들의 로맨스와 극 전개에 새로운 전선을 형성할 예정이다.

한편, tvN 수목드라마 ‘김비서가 왜 그럴까’는 14일 오후 9시 30분에 방송된다.

사진=tvN ‘김비서가 왜 그럴까’ 방송 캡처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이명희 ‘충격과 공포’의 갑질 영상 또…“잡아

경찰 수사를 받고 있는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의 아내 이명희 전 일우재단 이사장(69)로 추정되는 인물의 폭행 영상이 추가로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