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마이웨이’ 남보원 “故 백남봉 그리움, 나중에 하늘에서 다시 만나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마이웨이’ 코미디언 남보원이 콤비 故 백남봉에 대한 그리움을 표했다.

14일 방송된 TV조선 ‘인생다큐 마이웨이’(이하 ‘마이웨이’)에는 55년 차 코미디언 남보원(83·김덕용)이 출연했다.

이날 남보원은 지난 2010년 먼저 세상을 떠난 故 백남봉을 언급, “나와 라이벌이었다”고 말했다.

그는 “그 친구(故 백남봉)는 나에게 지지 않으려고 했고, 나는 ‘따라와’하면서 지냈다”라며 “원맨쇼를 하다가 1985년 평양 공연 때 투맨쇼를 하면서 콤비가 됐다”고 두 사람 인연을 설명했다.

남보원은 “故 백남봉이 세상을 떠나고 3일 동안 빈소를 다녔다. 큰 충격을 받았다”라며 “나보다 나이 어린놈이 먼저 가다니 말이 안 된다고, 세상이 그러냐고 했다. 나중에 하늘에서 다시 만나서 ‘투맨쇼’를 하자고 말했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그 친구는 소리를 참 잘했고, ‘한 오백 년’을 잘 불렀던 기억이 난다”며 故 백남봉을 추억했다.

사진=TV조선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단독] “박원순 피해자에 먼저 전보 권유” 새

시장실 직원 인사 관련 검토 문서 확보“장기 근무, 경력에 불리 보고… 朴도 동의피해자가 인사이동을 먼저 요구하거나담당자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