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설리, 라이브방송 중 눈물 “주는 대로 돌려받는다” 의미심장 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설리가 인스타그램 라이브 방송에서 눈시울을 붉혀 궁금증을 자아냈다.

설리는 22일 새벽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을 통해 인스타 라이브를 진행했다. 침대에 누운 채 팬들에게 미소를 지으며 “안녕”이라고 인사한 설리는 한동안 말없이 카메라를 바라봤다.

방송 중간 설리는 손가락을 문 채 “여러분 뭐하고 계세요?”라고 물었고, 이후 설리의 눈가가 갑자기 촉촉해져 팬들의 걱정을 샀다.

라이브에 앞서 설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랑만 하는 삶이길”이라는 글과 함께 ‘주는 대로 돌려받는다. 나는 누구에게 사랑을 주고 상처를 줬나. 나는 누구에게 사랑을 받고 상처를 받았나’라는 내용이 담긴 글을 올린 바 있다.

한편 설리는 지난해 영화 ‘리얼’에 출연했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김정은, 서울서 환영받을 만큼 일 많이 못했다

평양 남북정상회담을 위한 문재인 대통령의 방북에 동행했던 정동영 민주평화당 대표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내가 아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