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뉴이스트W 백호 “‘데자부’ 사이판서 자유로운 느낌 받아 작업”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뉴이스트W 백호가 새 앨범 작업 소감을 전했다.

25일 오후 서울 송파구 방이동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는 뉴이스트W의 새 앨범 ‘WHO, YOU(후, 유)’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진행됐다.

뉴이스트W 타이틀곡 ‘데자부(Dejavu)’는 뉴이스트W가 처음 선보이는 라틴 팝 장르의 곡으로, 뉴이스트W만의 신비로움과 여름에 어울리는 상쾌함을 더했다. 백호는 타이틀곡 작사, 작곡에 모두 참여했다.

백호는 타이틀곡 ‘데자부’에 대해 “사이판에 가서 써 온 곡이다. 놀러가서 자유로운 느낌으로 한 번 작업해보고 싶었다”며 “또 사이판에서 영감을 받아서 수록곡 ‘북극성’도 써야겠단 생각을 하고 왔다”고 언급했다.

여섯 개의 수록곡 가운데 ‘데자부’를 타이틀곡으로 선정한 이유에 대해 JR은 “백호가 곡을 쓰고 나서 저희 의견을 항상 물어보는데, 저희의 방향성과 잘 맞아떨어져 타이틀이 됐다”고 설명했다.

한편, 뉴이스트W의 새 앨범은 이날 오후 6시 발매됐다.

사진=뉴스1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노회찬 남긴 4장의 유서보니…“부끄러운 판단이

4통의 자필유서…2통은 가족, 2통은 드루킹 관련“가족들에게 미안…정상 후원절차 밟았어야”끝내지 못한 모두발언서 반올림·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