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모모랜드 연우 “사재기 의혹 벗어나, 열심히 해야겠다고 생각”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모모랜드가 사재기 의혹에서 벗어난 소감을 전했다.

26일 서울 용산구 블루스퀘어 아이마켓홀에서는 모모랜드의 미니앨범 4집 ‘Fun to the world’의 쇼케이스가 진행됐다.

이날 모모랜드 멤버들은 ‘뿜뿜’ 활동 당시 음반 사재기 의혹에 휘말린 것에 대해 언급했다.

최근 문화체육관광부는 모모랜드의 음반 사재기 의혹에 대해 조사 결과 1차, 2차 모두 음산법 제 26조에 해당하는 ‘이해관계자가 대량으로 구매하는 행위인 사재기에는 해당되지 않는다’는 결론을 내렸다.

이에 대해 모모랜드 연우는 “다행스럽게도 사재기 의혹에서 벗어났다. 힘들었다기보다 묵묵히 열심히 하는 모습을 보여드렸다. 억울한 것보다 열심히 하고, 성장해야겠다는 생각을 많이 했다”고 말했다.

한편, 모모랜드의 네 번째 미니앨범 ‘Fun to the world’은 이날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앨범은 타이틀곡 ‘배엠‘(BAAM)’을 포함해 ‘베리베리’ ‘빙고게임’ ‘Only one you’ 등 총 5곡으로 구성됐다.

사진=뉴스1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이석기 석방집회’ 참석 댓가로 혈세 준 학교

노조 “단협 명시 유급교육…문제없다” 교육청이 150명 6~7만원씩 지급해야전국학교비정규직노조 조합원 일부가 지난 8일 ‘유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