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최지우 남편 “9살 연하 어플회사 대표, 공개 안 했던 이유는..”[전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최지우, 오늘 깜짝 결혼식
배우 최지우가 29일 서울 모처에서 1년여간 교제해온 연인과 ‘깜짝 결혼식’을 올렸다. 최지우의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는 예식이 끝난 후 최지우가 웨딩드레스 입은 사진을 공개했다.
YG엔터테인먼트 제공
배우 최지우 측이 베일에 싸여있던 남편에 대한 신상을 조심스럽게 공개했다.

최지우의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 측은 10일 “최지우의 남편은 9살 연하의 ‘O2O(online to offline)’플랫폼을 기반으로 하는 어플리케이션 회사의 대표다”고 밝혔다.

이어 “남편의 신상을 공개하지 않았던 것은 사업이나 다른 일들에 괜한 선입견을 주어 서로에게 부담이 될 수도 있다고 판단했기 때문이다”며 “더 이상의 근거 없는 추측은 자제해주시길 정중하게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이날 디스패치는 앞서 알려지지 않았던 최지우 남편의 나이와 직업 등에 대해 상세하게 공개하며 “두 사람의 만남은 최소 3년 이상 됐으며 2015년 남편이 개명하기도 했다”고 밝히기도 했다.

한편 최지우는 지난 3월 29일 결혼식 당일 깜짝 결혼을 발표한 바 있다. 당시 최지우는 일반인 남편에 대한 배려로 극비리에 결혼식을 준비 및 진행했다.

<이하 최지우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 측 공식입장>

안녕하세요. YG엔터테인먼트입니다. 보도된 대로 배우 최지우씨의 남편분은 9살 연하의 ‘O2O’ (online to offline)플랫폼을 기반으로 하는 어플리케이션 회사의 대표입니다. 남편분의 신상을 공개하지 않았던 것은 사업이나 다른 일들에 괜한 선입견을 주어 서로에게 부담이 될 수도 있다고 판단했기 때문입니다. 최지우씨와 남편분은 현재 가정과 일에 모두에 충실하며 행복한 신혼생활을 보내고 있습니다. 배우자와 가족들을 배려한 최지우씨의 깊은 뜻을 다시 한 번 헤아려주시어 더 이상의 근거 없는 추측은 자제해주시길 정중하게 부탁드립니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김정은, 서울서 환영받을 만큼 일 많이 못했다

평양 남북정상회담을 위한 문재인 대통령의 방북에 동행했던 정동영 민주평화당 대표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내가 아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