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영화 ‘신과함께-인과 연’ 12세 관람가 확정...8월 1일 개봉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신과 함께- 인과 연’
오는 8월 1일 개봉하는 영화 ‘신과함께-인과 연’이 12세 이상 관람가 등급을 받았다.

11일 영상물등급위원회(이하 영등위)에 따르면 김용화 감독 신작 영화 ‘신과함께-인과 연’이 12세 이상 관람가로 확정됐다. 지난 연말 개봉한 영화 ‘신과함께-죄와 벌’과 같은 등급이다.

영등위 측은 이날 “요괴와 동물들 공격, 흉기를 사용한 살상 등 폭력 묘사들이 있으나, 대부분 절제돼 있고, 현실감도 낮다”라며 “서로에 대한 용서와 화해를 그린 내용의 이해도와 영화 전반 표현 수위를 고려할 때 12세 이상 청소년이 관람할 수 있는 영화라고 판단했다”고 밝혔다.

‘신과함께-인과 연’은 환생이 약속된 마지막 49번째 재판을 앞둔 저승 삼차사가 그들의 천 년 전 과거를 기억하는 성주신을 만나 잃어버린 비밀의 연을 찾아가는 이야기를 그린다.

상영 시간은 총 141분으로, 전작보다 약 2분 정도 늘어났다.

한편 ‘신과함께-인과 연’은 배우 하정우, 주지훈, 김향기, 이정재, 김동욱, 마동석이 출연, 오는 8월 1일 개봉한다.

사진=영화 ‘신과함께-인과 연’

김혜민 기자 kh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노회찬 남긴 4장의 유서보니…“부끄러운 판단이

4통의 자필유서…2통은 가족, 2통은 드루킹 관련“가족들에게 미안…정상 후원절차 밟았어야”끝내지 못한 모두발언서 반올림·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