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다비치, ‘마치 우린 없었던 사이’ 차트 상위권 점령 “여름 발라드 通”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다비치와 정키가 만들어낸 여름 발라드가 음원차트를 사로잡았다.

다비치는 오늘(12일) 정오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신곡 ‘마치 우린 없었던 사이’를 공개한 후, 주요 음원사이트 상위권을 장악하며 ‘믿고 듣는 다비치’의 저력을 다시 한 번 입증했다.

오후 4시기준 신곡 ‘마치 우린 없었던 사이’는 벅스 1위를 비롯해 엠넷 4위, 지니, 올레뮤직 5위, 멜론 9위 등 주요 음원 사이트 실시간 차트에서 최상위권에 안착하며 다비치표 감성 발라드로 차트 점령에 성공했다.

신곡 ‘마치 우린 없었던 사이’는 프로듀서 정키가 프로듀싱에 참여한 곡으로, 세상에서 가장 가까웠고 누구보다 잘 알던 사람을 두 번 다시 볼 수 없게 하는 ‘이별’에 대한 이야기를 현실적으로 담아내며 리스너들의 공감을 얻고 있다.

특히 이별의 감성을 누구보다 잘 표현해내는 정키와 다비치가 만나 올여름을 사로잡을 ‘명품 이별송’을 완성했다.

다비치의 신곡 ‘마치 우린 없었던 사이’는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만나 볼 수 있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강용석의 딴죽 “북한산 송이, 방사능 검사는 했

중고거래 사이트에 북한산 송이 재판매 글 올라왔다 삭제강용석 변호사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문재인 대통령에게 선물한 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