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김혜수 ‘기억할게 우토로’ 캠페인 첫 주자로 나섰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김혜수
배우 김혜수가 우토로 평화기념관 건립을 위한 아름다운재단 모금 캠페인에 나섰다.

30일 배우 김혜수가 ‘기억할게 우토로’ 캠페인 영상 내레이션 녹음과 기부에 참여했다.

‘기억할게 우토로’ 캠페인은 1941년 일제강점기 군 비행장 건설에 동원된 조선인들이 살던 우토로 마을에 평화기념관을 세우는 비용을 마련하자는 취지에서 기획됐다.

앞서 김혜수는 2005년 ‘우토로 희망대표’ 33인에 이름을 올리며 일본 우토로 마을 살리기에 앞장섰다.

우토로 평화기념관 설립은 한국 국민이 힘을 합쳐 일본 땅 위에 조선인 마을을 지킨 역사를 기록한다는 데에 그 의미가 깊다. 또 한·일 시민사회와 재일동포 연대 역사를 보전, 일본인들에게 우토로의 아픈 역사를 알리는 역할을 할 전망이다.

김아란 아름다운재단 나눔사업국장은 “우토로 마을은 사라져도 차별에 맞서 마을을 지켜온 우토로 사람들의 역사를 기억하고 알릴 수 있도록 평화기념관 건립이 꼭 필요하다”며 시민들에게 참여를 독려했다.

사진=아름다운 재단

김혜민 기자 kh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호남 최고층 짓겠다고 광주시 난타한 호반건설

4년 전 광주시 “교통혼잡” 건축허가 유보 광주방송, 10여일 새 10건 광주시정 비판 결국 건축 승인받아 내년 본격 입주 앞둬 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