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대만 유명 MC 친웨이, 8명 여성 성폭행 “징역 41년 구형”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대만 유명 MC 친웨이가 징역 41년을 구형받았다.

7일(현지시간) 중국 매체 시나 연예에 따르면 대만 타이베이 지방검찰이 유명 방송인 친웨이(秦偉)에게 41년을 구형했다.

매체에 따르면 친웨이는 매니저와 스타일리스트, 모델, 보조 출연자 등 총 여성 8명을 성폭행한 혐의를 받는다.

그의 성추문은 지난 2016년 6월 처음 불거졌다. 스타일리스트 빈샤오부를 시작으로 14세 미성년자까지 8명 여성은 친웨이 성폭행을 폭로했다.

당시 현지 매체 중시전자보 측은 “친웨이에게 당한 피해자가 60여 명에 달한다”고 전하기도 했다.

친웨이는 이와 관련 “빈샤오부는 여자친구였다. 성폭력 사실은 없다”며 혐의를 부인했지만 검찰 조사 결과 혐의가 드러났다.

한편 친웨이는 대만 금종상 시상식에서 최고 프로그램상, 최고 MC상 등을 수상한 인기 방송인이다.

친웨이 판결은 오는 8일 오후 타이베이 지방법원에서 진행된다.

사진=친웨이 페이스북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걸어 들어와 죽어 나가는 곳”…요양병원 잔혹

SBS ‘그것이 알고 싶다’는 15일 방송을 통해 요양병원에서 벌어진 환자 폭행 사건에 대해 추적한다.명문대를 졸업하고 교단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