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대만 유명 MC 친웨이, 8명 여성 성폭행 “징역 41년 구형”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대만 유명 MC 친웨이가 징역 41년을 구형받았다.

7일(현지시간) 중국 매체 시나 연예에 따르면 대만 타이베이 지방검찰이 유명 방송인 친웨이(秦偉)에게 41년을 구형했다.

매체에 따르면 친웨이는 매니저와 스타일리스트, 모델, 보조 출연자 등 총 여성 8명을 성폭행한 혐의를 받는다.

그의 성추문은 지난 2016년 6월 처음 불거졌다. 스타일리스트 빈샤오부를 시작으로 14세 미성년자까지 8명 여성은 친웨이 성폭행을 폭로했다.

당시 현지 매체 중시전자보 측은 “친웨이에게 당한 피해자가 60여 명에 달한다”고 전하기도 했다.

친웨이는 이와 관련 “빈샤오부는 여자친구였다. 성폭력 사실은 없다”며 혐의를 부인했지만 검찰 조사 결과 혐의가 드러났다.

한편 친웨이는 대만 금종상 시상식에서 최고 프로그램상, 최고 MC상 등을 수상한 인기 방송인이다.

친웨이 판결은 오는 8일 오후 타이베이 지방법원에서 진행된다.

사진=친웨이 페이스북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이국종 교수가 무전기 바닥에 던지면서 격노한

경기 ‘닥터헬기’ 도입 지역으로 선정됐지만구체적인 도입 시기는 여전히 정해지지 않아“구조헬기 이착륙 문제삼는 곳 한국밖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