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기무라 타쿠야, 15세 딸 코우키 모델 데뷔에 “대장부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일본 유명배우 기무라 타쿠야가 딸 코우키의 연예계 데뷔해 대한 생각을 밝혔다.

기무라 타쿠야는 16일 방송된 니혼TV ‘정보 라이브 미야네야’에서 최근 모델로 데뷔한 둘째 딸 코우키(15)를 언급했다.
기무라 타쿠야는 “하고 싶은 것이 있다면 지지한다. 딸을 응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내가 뭐라고 할 수 없는 부분이기도 하다”고 강조했다.

이어 “딸이 모델로 데뷔한 뒤에도 변함없는 모습이었다. ‘대장부다’ 싶었다. 내가 걱정할 필요가 없었다”고 밝히기도 했다.

기무라 타쿠야의 외모를 쏙 빼닮은 딸 코우키는 지난 6월 엘르 재팬 커버 모델이 되며 본격적으로 연예계에 데뷔했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너흰 사람이 아니야”…용균씨 어머니의 절규

숨진 김용균씨 어머니 눈물의 절규 “文대통령, 우리 부모라도 만나 달라” 시민대책위, 서부발전에 재사과 요구 “너희는 사람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