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소지섭 김현주, 끊임없는 열애설에 결국...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소문난 절친이었던 배우 소지섭과 김현주가 멀어지게 된 이유가 공개돼 눈길을 끌었다.

최근 방송된 TV조선 ‘별별톡쇼’에서는 패널들이 배우 소지섭과 김현주를 두고 있었던 무성한 소문에 대해 이야기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인 김일중은 “소지섭의 경우 이상형으로도 많이 꼽혀서 그만큼 열애설도 많았다”고 말문을 열었다.

TV조선 문화연예부 백은영 기자는 “소지섭은 대표적으로 김현주와 끊임없는 열애설에 휘말렸다. 두 사람은 1998년 시트콤에서 처음 만난 뒤 2002년 드라마 ‘유리구두’에서 또 호흡을 맞추게 됐다. 그러면서 끊임없이 열애설에 휩싸였고, 내용도 구체적이었다”고 말했다.

백 기자는 소문에 대해 “두 사람이 양가의 반대로 가슴 아픈 사랑을 하고 있다는 내용이었다. 그리고 세간의 눈을 피해 필리핀에서 밀월 여행을 떠났다가 결국 헤어졌고, 이후 김현주가 소지섭을 잊지 못해 가슴앓이를 하고 있다는 말이 계속 떠돌았다”고 설명했다.

정준화 연예부 기자는 “두 사람은 실제로 친한 친구 사이였다. 김현주는 소지섭의 누나 결혼식에 참석할 만큼 친했다. 그런데 열애설이 난 이후 어색해졌고, 결국 두 사람은 연락이 끊겼다. 이후 김현주는 한 예능에 나와 소지섭에게 ‘이 방송을 보고 연락해줬으면 좋겠다’는 말을 하기도 했다”고 덧붙였다.

사진=TV조선 ‘별별톡쇼’ 방송 캡처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혜경궁 김씨’ 추정 포털 댓글 1955건 발견

이재명·김혜경 부부 옹호 댓글 대부분이재명 비판 반박·전해철 의원 견제‘혜경궁 김씨’로 알려진 트위터 계정(@08__hkkim) 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