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예은 父와 사기혐의 피소, 피의자 신분으로 경찰 조사 받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그룹 원더걸스 출신 예은이 사기 혐의로 피소됐다.

지난 3월 가수 예은(30·박예은)이 아버지인 복음과경제연구소 박영균 목사와 함께 사기 혐의로 피소돼 최근 피의자 신분으로 경찰 조사를 받은 사실이 11일 알려졌다.

두 사람을 고소한 신도들은 고소장을 통해 “박 목사가 엔터테인먼트 사업을 추진하겠다며 받은 투자금을 빼돌렸다”고 주장했다.

이어 “예은도 엔터테인먼트 사업 설명회에 참석하는 등 적극적으로 가담했다”고 설명했다.

고소장 내용에 따라 예은은 경찰에 출석, 피의자 신분으로 조사를 받았다. 상황에 따라 추가 소환될 가능성도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이에 올 가을 컴백 예정이었던 예은 활동에도 빨간불이 켜졌다.

이와 관련 예은 소속사 아메바컬쳐 측은 “예은이 한 차례 경찰 조사를 받은 것은 맞다”며 “무고함을 입증하고 무관함을 증명하기 위해 성실히 조사에 임했다. 아버지 일로 거듭 논란이 돼 죄송하다”고 입장을 밝혔다.

한편 예은 아버지인 박 목사는 지난해에도 사기 혐의로 논란을 일으킨 바 있다. 그는 당시 신도들의 신앙심과 딸의 인지도를 이용해 150여 명을 속여 200억 원을 가로챈 혐의를 받았다.

뉴스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김혜경씨는 수사 착수 직후 왜 폰을 교체했나

‘혜경궁 김씨’ 트위터 계정 소유주로 지목된 이재명 경기도지사의 부인 김혜경씨가 경찰의 수사 착수 직후 휴대전화를 교체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