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강성훈 해명, 팬클럽 운영자가 여자친구? “딱 대놓고 말할게”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젝스키스 강성훈


젝스키스 강성훈이 팬클럽 운영자와 교제 중이라는 소문에 대해 해명했다.

강성훈 개인 팬클럽 ‘후니월드(사명 포에버 2228)’ 회원으로 활동 중인 팬들은 강성훈의 열애 의혹을 주장했다.

열애 상대는 후니월드 운영자인 A씨로 팬들은 강성훈이 해외에서 소화한 개인 일정에 A씨와 함께했으며, 호텔 방에도 함께 있었다고 말했다.

이어 팬들은 후니월드 운영진이 강성훈의 해외 콘서트, 굿즈 판매 등 팬클럽을 운영하는 과정에서 방만한 운영을 했다고 이야기했다.

강성훈의 한 팬은 “팬클럽 운영이라도 잘했으면 모를까 돈을 받고 물건을 안 보냈다.”, “사업자등록 시점 및 세금 문제도 불투명하다”고 주장하기도 했다.

이처럼 팬들의 불만이 커지자 강성훈은 후니월드 공식 팬카페를 통해 직접 입장을 남겼다.

강성훈은 “최근 떠도는 소문 중 운영자 관련해 여자친구는 딱 대놓고 말할게. 그냥 소문은 소문일 뿐. 더 이상은 말할 필요 없다고 생각한다. 이 부분은 언급할 가치가 없다. 확대 해석 삼가주기 바란다”고 선을 그었다.

한편 강성훈이 속한 젝스키스는 오는 10월 13일~14일 서울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에서 ‘SECHSKIES 2018 CONCERT [지금·여기·다시]’를 개최한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김혜경씨는 수사 착수 직후 왜 폰을 교체했나

‘혜경궁 김씨’ 트위터 계정 소유주로 지목된 이재명 경기도지사의 부인 김혜경씨가 경찰의 수사 착수 직후 휴대전화를 교체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