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살림남’ 김성수 “아내 사망 사건, 딸이 들었던 말에 분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살림남’에 합류한 쿨 김성수가 사망한 아내의 이야기를 꺼냈다.

26일 방송된 KBS 2TV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살림남2)’에서는 김성수가 힘들었던 과거를 털어놓은 장면이 전파를 탔다.

이날 새롭게 합류한 김성수는 “처음 섭외 들어왔을 때 고민이 참 많았다. 혜빈이 엄마 사건도 있었지 않냐”고 말문을 열었다.

김성수는 지난 2012년 사망한 전 아내를 언급하며 “정말 상처를 많이 받았던 게 내가 상처 받은 것도 있지만 혜빈이가 학교를 갔다가 친구가 그 사건을 인터넷에서 보고 ‘너네 엄마 칼 맞아 죽었다며’라고 이야기한 거다. 너무 화가 났는데 일단 딸을 안정시켰다”고 털어놨다.

그는 “‘그건 사고였고 어쩔 수 없지만 한 번은 겪어야 된다. 이겨내자’라고 했다”면서 “잘 살고 있다는 걸 보여주고 싶어서 출연을 결정하게 됐다”고 전했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평생 독신 ‘붉은공주’에게 바이러스 옮긴 사람

스페인 펠리페 6세 국왕 사촌 누나인 마리아 테레사 부르봉 파르파 공주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치료를 받다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