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워너원 매니저 팬 폭행 사건, 소속사 측 “과잉대응 사과...징계할 것”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그룹 워너원 매니저 A 씨가 팬을 폭행한 사건과 관련 소속사 측이 입장을 밝혔다.

29일 워너원 소속사 스윙엔터테인먼트 측은 이날 공식 트위터를 통해 팬 폭행 논란에 사과했다.

소속사 측은 “팬 여러분께 심려를 끼쳐드려 죄송하다”며 “문제가 된 인물은 회사 소속 매니저가 맞다. 해당 매니저는 영상을 확인한 뒤 과잉 대응한 부분에 관해 깊이 반성하고 있고, 이에 따른 징계도 받게 될 것”이라고 전했다.

이어 “어떤 상황에서도 발생해선 안 될 일이 벌어져 영상 속 팬분께 매우 죄송한 마음뿐이다. 이런 불미스러운 일로 심려를 끼쳐드린 점에 대해 모든 팬 여러분께 고개 숙여 사과드린다. 앞으로 철저한 교육을 통해 이와 같은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 온라인 커뮤니티
앞서 지난 28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인천공항에서 팬을 거칠게 밀며 과잉 진압하는 워너원 매니저의 모습이 담긴 영상이 게재돼 논란이 일었다.

영상 속에서 매니저 A 씨는 한 여성 팬을 힘껏 밀어내 넘어뜨렸다.

이를 본 네티즌은 “너무 심한 것 아니냐”, “아무리 매니저라도 그렇지 과하네”, “저분이 뭘 잘못했나요? 저건 거의 폭행인데”, “매니저 교체해라”라며 A 씨 태도를 지적했다.

한편 워너원은 28일 태국 방콕 임팩트 아레나에서 개최되는 Mnet ‘케이콘 2018 태국(KCON 2018 THAILAND)’ 공연 참석차 출국했다.

이하 워너원 소속사 스윙엔터테인먼트 측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스윙엔터테인먼트입니다.

현재 온라인상에서 논란이 되고 있는 영상과 관련하여 팬 여러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려 죄송합니다.

해당 영상은 28일 태국 출국 시 공항에서 촬영된 영상이며, 해당 인물은 회사 소속 매니저가 맞습니다. 해당 매니저는 영상을 확인하고 과잉대응한 부분에 대해 깊이 반성하고있으며, 이에 따른 징계도 받게 될 것입니다.

어떤 상황에서도 발생되어서는 안되는 일이 발생하게 되어 영상 속 해당 팬 분께 매우 죄송한 마음뿐이며, 이런 불미스러운 일로 심려를 끼쳐드린 점에 대해 모든 팬 여러분께 고개 숙여 사과드립니다.

앞으로 더욱 철저한 교육을 통해 다시는 이와 같은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 하겠습니다.

워너원을 사랑해주시는 팬분들께 다시 한 번 사과의 말씀 드리며, 더욱 노력하는 스윙엔터테인먼트가 되겠습니다.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강서구 PC방 살인사건, 경찰 왔다간 지 7분 만에

서울 강서구의 한 PC방에서 발생한 살인 사건을 놓고 17일 네티즌들의 비난이 봇물 터지듯 쏟아지고 있다. 사건 정황에 대한 목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