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中 매체 “판빙빙, 아파트 41채 팔아 1450억 세금 낸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판빙빙
연합뉴스
탈세 혐의로 중국 당국 처벌을 받게 된 중화권 배우 판빙빙이 아파트 41채를 팔기로 했다.

5일 홍콩 빈과일보 등 현지 매체에 따르면 판빙빙이 자신이 보유한 아파트 41채를 팔아 1000억 원이 넘는 세금과 벌금을 납부한다.

해당 매체에 따르면 앞서 중국 세무당국은 이중계약서를 작성, 탈세한 혐의로 판빙빙에 벌금 5억 9500만 위안, 미납 세금 2억 8800만 위안 등 총 8억 8394만6000위안(한화 약 1450억 원)을 내라고 명령했다.

당국 측은 판빙빙이 납부 마감일까지 돈을 제대로 내면 형사처벌을 면하도록 했다.

또 관련 법상 15일 이내에 이를 납부해야 하지만, 납부액이 워낙 거액인 점을 고려해 연말까지 납부하게 해준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중국 다수 매체는 이날 “평소 부동산 투자에 관심이 많았던 판빙빙은 세금 납부를 위해 자신이 보유한 다량 부동산 일부를 급매물로 내놓았다”고 전했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이재명은 기소…혜경궁 김씨 기소 못하는 이유

檢, 이르면 11일쯤 李지사 기소할 듯3개 혐의 경찰 의견대로 “공소유지 가능”김혜경씨=혜경궁 김씨, 직접 증거 불충분‘김부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