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심현희 사망 ‘세상에 이런일이’ 임성훈 “재활 치료 중 불의의 부상”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SBS ‘순간포착 세상에 이런일이’에 출연해 많은 이들의 응원을 받은 신경섬유종 환자 심현희 씨가 사망했다.

4일 방송된 SBS ‘순간포착 세상에 이런일이’에서는 심현희 씨의 사망 소식을 전했다.

MC 임성훈은 “저희 방송을 통해 사연이 소개된 후에 많은 분들이 성원을 보내주셨던 심현희 씨가 재활 치료를 받던 중 머리 부분에 불의의 부상을 당했다”고 밝혔다. 심현희 씨는 수술 후 재활 치료를 받던 중 머리를 다쳐 과다 출혈로 상태가 악화돼 사망한 것으로 전해졌다.

심현희 씨는 2016년 해당 프로그램에 소개됐다. 심현희 씨는 두 살 때 녹내장을 앓아 13세에 시력을 잃고, 피부와 중추신경계 이상으로 나타나는 신경섬유종으로 인해 눈코입의 형태를 거의 잃은 모습을 공개해 많은 이들을 안타깝게 했다.

방송 이후 심현희 씨를 향한 관심이 쏟아졌고, 제작인은 펀딩과 밀알복지재단을 통해 생활비와 수술비 등 치료에 대한 지원을 했다.

심현희 씨는 과거 제작진과 시청자들에게 “사랑의 손길로 저에게 작은 정성과 마음을 주신 분들께 감사하다”며 “넓은 시야로 씩씩하게 살겠다”는 편지를 전한 바 있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너흰 사람이 아니야”…용균씨 어머니의 절규

숨진 김용균씨 어머니 눈물의 절규 “文대통령, 우리 부모라도 만나 달라” 시민대책위, 서부발전에 재사과 요구 “너희는 사람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