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쇼미더머니 777 디아크, 전 여자친구 주장 A씨 “성관계 요구 결국..”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쇼미더머니777’에 출연해 화제가 된 래퍼 디아크의 전 여자친구라고 주장하는 여성이 ‘미투’ 폭로 글을 게재해 논란이 되고 있다.

6일 A씨는 자신의 SNS를 통해 디아크와 비슷한 외모를 가진 남성과 함께 찍은 사진을 게재했다.

이와 함께 적은 글에 따르면 A씨는 디아크의 팬으로 인연을 맺은 뒤 전화번호, 집 주소를 주고 받으면서 사적인 관계로 발전했다.

A 씨는 디아크를 향해 “네가 처음에 사귀자고 했을 때 난 거절했어. 네가 강제로 스킨십을 요구할 때도 거절했고 날 안고 키스하려고 했을 때 난 거부했어. 몇 시간 후 우리가 나눈 대화 끝에 너의 팬에서부터 너의 여자친구가 됐고 나는 행복했어”라고 말했다.

이어 “넌 성관계를 요구했고 난 그 때도 거절했어. 피임기구가 없어 거절하는 내게 넌 기어코 관계를 했어. 내가 너에게 이건 강간이라고 말하고 나서야 너는 그만 뒀다”고 밝혔다.

A씨는 “난 네게 몸과 마음을 다 줬는데 돌아오는 건 싸늘한 말뿐이었기에 난 어쩔 줄 몰랐어. 이별 후 넌 우리 집 앞에 찾아와 무릎 꿇고 눈물을 흘렸어. 넌 내가 좋다고 했고, 미안하지만 난 다시 사귈 때 솔직히 너를 많이 믿지 못했어. 네가 나와 나눈 카톡과 같이 찍은 사진을 다 지워달라고 요구하면서 내 불신은 더 커져갔어”라면서 “이 글이 얼마나 큰 파장을 일으킬지는 모르겠지만 네가 내게 한 행동이 반복된 행동이라면 네가 책임져야 한다고 생각해”라고 전했다.

이에 대해 디아크는 개인 SNS에 “안티면 제발 조작해서 제게 상처 주지 말라”고 해명했다. A씨의 게시물은 현재 삭제된 상황이다.

한편 래퍼 디아크는 Mnet ‘쇼미더머니777’에서 15세 최연소 참가자로 출연했다. 디아크는 훌륭한 랩 실력은 물론 한국어, 중국어, 영어를 사용한 랩을 선보이며 큰 주목을 받았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너흰 사람이 아니야”…용균씨 어머니의 절규

숨진 김용균씨 어머니 눈물의 절규 “文대통령, 우리 부모라도 만나 달라” 시민대책위, 서부발전에 재사과 요구 “너희는 사람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