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쌈디, SNS 라이브 욕설 논란→사과 “변명 여지 없이 실수”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쌈디
SNS 라이브 방송 도중 욕설을 해 논란에 휩싸인 래퍼 쌈디가 공식 사과했다.

9일 쌈디가 SNS를 통해 욕설한 것과 관련 잘못을 시인했다.

그는 이날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지난 밤 인스타그램 라이브를 통해 적절치 않은 언행과 욕설로 많은 분에게 불쾌감을 드려 죄송하다”며 “변명의 여지 없이 실수”라고 전했다.

이어 “경솔한 말과 행동으로 인해 실망하셨을 많은 분에게 진심으로 사과한다”고 말했다.

쌈디는 “보내주신 비판과 우려의 말들 감사하다. 이번 일을 계기로 반성하고 더 신중한 언행과 성숙한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도록 하겠다”고 사과했다.

한편 앞서 쌈디는 이날 새벽 인스타그램 라이브 방송 도중 욕설을 했다.

그는 같은 소속사인 AOMG 소속 DJ 웨건 새 곡을 홍보하는 과정에서 ‘인맥 힙합’이라는 지적이 있자, “DJ 웨건 잘해. 그걸 인맥 힙합이라고 지껄이지 마. XX 짜증 난다. 그냥 들어라 그냥”이라고 분노했다.

이어 “듣기 싫으면 듣지 말든가. 아니 XX 그냥. 방구석에서 음악 쳐 듣고 있으면서 XX 그냥 음악 하는 사람들이 X밥으로 보이나 봐. 음악을 쉽게 만드는 줄 알아?”, “쳐 듣기 싫으면 듣지마 XX 짜증나니까. 너같은 XX 안 들어도 다 들어. 깝죽거리지마”라며 욕설 섞인 말을 했다.

해당 방송은 1900~2000여 명 네티즌이 시청, 욕설 장면이 담긴 녹화 영상이 유튜브 등에 게재되면서 논란이 확산됐다.

이하 쌈디 SNS 사과 글 전문

안녕하세요. 사이먼 도미닉입니다.

지난밤 인스타라이브를 통해 적절치 않은 언행과 욕설로 많은 분들께 불쾌감을 드려 죄송합니다.

변명의 여지없이 저의 실수이며, 저의 경솔한 말과 행동으로 인해 실망하셨을 많은 분들께 진심으로 사과드립니다.

보내주신 비판과 우려의 말씀들 감사드립니다. 이번 일을 계기로 반성하고 더 신중한 언행과 성숙한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도록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강서구 PC방 살인사건, 경찰 왔다간 지 7분 만에

서울 강서구의 한 PC방에서 발생한 살인 사건을 놓고 17일 네티즌들의 비난이 봇물 터지듯 쏟아지고 있다. 사건 정황에 대한 목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