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왕진진, 자택서 의식불명→병원이송→회복...낸시랭 입장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왕진진 낸시랭 부부
자택에서 의식을 잃은 채 발견된 팝아티스트 낸시랭 남편 왕진진(본명 전준주)이 응급실에 실려 온 뒤 의식을 회복한 것으로 알려졌다.

10일 오후 한 매체는 낸시랭 남편 왕진진이 병원에서 의식을 회복했다고 전했다.

해당 매체에 따르면 병원으로 이송된 왕진진이 의식이 돌아와 영상 검사 등을 마치고 오후 2시쯤 퇴원 수속을 밟았다.

앞서 이날 새벽 왕진진은 서울 용산구 자택에서 극단적 선택을 시도 했다가 지인에게 발견돼 병원으로 옮겨졌다.

지인 A 씨 설명에 따르면 왕진진은 “생각할 게 있다”며 욕실에 들어간 뒤 한참 동안 나오지 않았다. 이에 A 씨가 욕실 문을 열어보니 왕진진은 쓰러져 있었고, A 씨는 심폐소생술을 시도, 119에 신고했다.

왕진진은 A 씨 신고로 출동한 119에 의해 병원으로 즉각 이송됐다.

한편 왕진진이 쓰러진 현장에는 아내 낸시랭은 없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까지 낸시랭은 어떠한 입장도 밝히지 않고 있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강서 PC방 살인’ 김성수 목에 있는 문신의 의

서울 강서구 PC방 아르바이트생을 흉기로 잔인하게 살해한 혐의를 받는 김성수(29)의 얼굴이 22일 공개됐다. 그러면서 김성수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