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컴백’ 에디킴 “영혼 갈아넣은 앨범, ‘명반’ 수식어 얻고파”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컴백’ 에디킴이 이번 앨범에 대해 ‘명반’이라는 수식어를 얻고 싶다고 언급했다.

11일 오후 서울 CGV청담씨네시티에서는 가수 에디킴의 새 앨범 ‘MILES APART’ 음감회가 진행됐다.

3년 9개월 만에 미니 앨범을 발매한 에디킴은 “완성도 높은 앨범을 낼 때까지 이렇게 오래 걸릴 줄 몰랐다”며 “그만큼 정말 열심히 준비했다. 영혼을 갈아 넣었다”며 앨범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에디킴은 “이번 앨범을 통해 얻고 싶은 수식어가 있냐”는 질문에 “에디킴 앨범만큼은 명반이라는 타이틀을 얻고 싶다. 그렇게 되기 위해 앞으로도 노력할 것”이라고 답했다.

에디킴은 이어 음원 차트 목표에 대해 “30위 안에 들고, 차트에 오래 남아 있었으면 좋겠다”고 겸손하게 말했다.

한편, 에디킴의 새 앨범 ‘MILES APART’은 떠나간 사랑에 대한 이야기를 담은 앨범으로, 사랑 이야기를 그려 온 에디킴의 첫 번째 이별 테마 앨범이다. 타이틀곡 ‘떠나간 사람은 외려 편해’는 이별 후 여기저기 남겨진 사랑의 흔적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강서구 PC방 살인사건, 경찰 왔다간 지 7분 만에

서울 강서구의 한 PC방에서 발생한 살인 사건을 놓고 17일 네티즌들의 비난이 봇물 터지듯 쏟아지고 있다. 사건 정황에 대한 목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