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셀레나 고메즈 “신경 쇠약+공황 증세 호소...심리 치료 中”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셀레나 고메즈 인스타그램
할리우드 스타 셀레나 고메즈가 최근 심리 치료를 받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10일(현지시간) 미국 연예 매체 피플은 미국 가수 겸 배우 셀레나 고메즈(Selena Gomez)가 최근 병원을 방문, 신경쇠약과 공황 증세를 호소해 치료를 받고 있다고 보도했다.

해당 매체에 따르면 셀레나 고메즈는 루푸스병을 앓다 지난해 신장 이식 수술을 받고 최근 백혈구 수치가 낮아져 병원을 찾았다. 백혈구 수치가 낮아지는 것은 신장 이식 수술 부작용 중 하나다.

당시 입원 치료가 필요하다는 의사의 진단을 받고 셀레나 고메즈는 공황 발작 등 증세를 보인 것으로 알려졌다.

매체는 “셀레나 고메즈는 미국 동부 해안에 있는 한 치료 시설에서 변증법적 행동 요법을 받고 있다”고 설명했다.

해당 치료법은 부정적 사고와 행동 패턴을 파악해 변화시키는 데 도움이 되는 요법이다.

한편 셀레나 고메즈는 면역체계가 자신의 몸을 스스로 공격하는 만성 자가면역질환인 루푸스병을 앓았다.

루푸스병은 피부, 관절, 신장, 폐, 신경 등 여러 부위에 염증이 생기며 다양한 증상을 동반한다.

이후 지난해 9월 그는 평소 친분이 두터운 배우 프란시아 라이사(Francia Raisa)에게 신장 이식을 받았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강서구 PC방 살인사건, 경찰 왔다간 지 7분 만에

서울 강서구의 한 PC방에서 발생한 살인 사건을 놓고 17일 네티즌들의 비난이 봇물 터지듯 쏟아지고 있다. 사건 정황에 대한 목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