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내 친구 지화자’ 이주화 삭발 “관객 직접 만나기 때문에”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내 친구 지화자’ 이주화 삭발
스포츠서울


배우 이주화가 삭발 이유를 밝혔다.

11일 오후 서울 대학로 예술공간 혜화에서 배우 이주화, 정미숙 등이 참여한 가운데 ‘내 친구 지화자’ 프레스콜이 열렸다.

이날 삭발 모습을 깜짝 공개한 이주화는 “대본을 받고 머리를 잘라야겠다고 생각했다. TV나 영화라면 누가 나를 보러 오는지 모르지만 연극은 관객과 직접 마주 보고한다. 조금은 망설였지만 찾아오신 분들께 실감나게 보여드리고 싶었다”고 전했다.

‘내 친구 지화자’는 승부욕 강한 욕쟁이 지화자(정미숙) 할매와 외로워도 슬퍼도 울지 않는 오뚝이 이순이(이주화) 할매의 포복절도 분투기다. 웃다 울다 예상하지 못한 반전으로 무대 위 80분을 가득 채우며 특별한 감동과 커다란 울림을 전할 예정이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황제 보석’ 이호진, 7년 만에 다시 구치소 수

400억원대 배임·횡령 혐의로 구속기소됐지만 간암을 이유로 7년 넘게 풀려난 이호진 전 태광그룹 회장이 ‘황제보석’ 논란 끝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