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봉준호X송강호 4번째 영화 ‘기생충’ 스틸 공개...내년 상반기 개봉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영화 ‘기생충’
봉준호 감독과 배우 송강호의 네 번째 만남으로 화제를 모은 영화 ‘기생충’이 드디어 베일을 벗었다.

23일 영화 ‘기생충’이 77회차 촬영을 마치고 막바지 후반 작업에 들어갔다.

영화 ‘기생충’은 전원 백수인 기택(송강호 분)네 장남 기우(최우식 분)가 가족들의 기대를 한 몸에 받으며 박 사장(이선균 분)네 과외선생 면접을 보러 가면서 시작되는 예기치 않은 사건을 그린다. 배우 송강호, 이선균, 최우식, 조여정, 박소담, 장혜진 등이 출연한다.

크랭크업 소식과 함께 공개된 스틸 사진에는 영화 속 캐릭터들의 다양한 모습이 담겨 영화에 관한 궁금증을 자아낸다.

또 독특하고 호기심을 자극하는 ‘기생충’이라는 영화 제목 또한 눈길을 끈다.

봉준호 감독은 “SF나 크리처 무비, 호러가 아니다”라며 “독특한 가족이 중심이 되는 다양한 캐릭터가 등장하는 드라마가 될 것”이라고 영화를 설명했다.

이번 작품으로 봉 감독과 4번째 작업을 같이한 배우 송강호는 “모두가 주인공인 영화였고, 봉준호 감독이 든든하게 이끌어주는 현장이어서 어느 때보다 편하고 재미있게 촬영했다. 매번 놀라움을 안겨주는 봉준호 감독이기에 이 작품이 어떤 영화로 완성돼서 태어날지 기대된다”며 소감을 전했다.

한편 ‘기생충’은 내년 상반기 개봉을 목표로 하고 있다.

김혜민 기자 kh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JSA 귀순’ 북한병사 오청성씨가 바라본 한국

지난해 11월 판문점 공동경비구역(JSA)을 통해 귀순한 북한 병사 오청성(25)씨가 일본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최근 북한 상황에 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