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정준일, ‘컴백 D-1’ 새 앨범 타이틀곡은 ‘우리 이렇게 헤어지기로 해’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발매를 하루 앞둔 정준일의 리메이크 앨범 트랙리스트가 베일을 벗었다.

최근 소속사 엠와이뮤직은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정준일의 새 리메이크 앨범 ‘정리(整理)’ 트랙리스트 프리뷰 영상을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 속 정준일은 피아노 앞에 앉아 리메이크 앨범에 수록된 총 8개의 트랙 하이라이트를 직접 감미로운 연주로 들려주며 한 곡 한 곡씩 정성스레 소개하고 있다.

영상에 따르면 정준일은 지난 1997년 발매된 나원주의 ‘나의 고백’을 시작으로, 2014년 발매한 본인의 자작곡 ‘아니야’, 1999년 발매된 김현철의 ‘사랑에 빠졌네’, 1997년 발매된 조규찬의 ‘서울하늘’, 2001년 발매된 The Story 이승환의 ‘향기로운 뒷모습’, 2000년 발매된 동물원의 ‘우리 이렇게 헤어지기로 해’, 1998년 발매된 이규호의 ‘거짓말’, 2013년 발매된 고찬용의 ‘난 항상 혼자 있어요’까지 총 여덟 곡의 리메이크 트랙을 이번 앨범에 수록했다.

정준일은 이번 리메이크 앨범을 통해 약 20여년의 세월을 넘나들며 실력파 뮤지션들의 숨은 명곡들을 재조명했고, 타이틀곡 ‘우리 이렇게 헤어지기로 해’를 비롯한 전곡을 어떻게 자신만의 스타일로 재해석했을지 음악팬들의 기대를 모으고 있다.

한편 정준일의 첫 번째 리메이크 앨범 ‘정리’는 오는 11월 1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또, 이날부터 ‘2018 정준일 소극장 콘서트-겨울’ 공연에 본격적으로 돌입할 예정이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성추행 주장 임이자 “이채익, 선한 의도로…”

문희상 국회의장의 ‘성추행 논란’ 당사자인 임이자 자유한국당 의원이 26일 열린 긴급의원총회에서 “빠른 쾌유를 기원한다. 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