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베스티 강혜연, 걸그룹→트로트 가수로 변신...데뷔곡 ‘왔다야’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강혜연
스타이엔티 제공
그룹 베스티 강혜연이 트로트 가수로 새 출발한다.

31일 트로트 가수에 도전하는 강혜연의 첫 앨범이 드디어 베일을 벗는다.

강혜연은 이날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첫 번째 트로트 앨범 ‘왔다야’를 발매한다.

타이틀곡 ‘왔다야’는 사랑을 시작하게 된 여자의 충만한 기쁨과 행복을 표현한 곡으로, 사랑하는 이를 향한 섬세한 묘사와 떨리는 심정을 절절하게 노래한 곡이다.

한 폭의 수묵화를 보는 듯한 여운 있는 편곡, 음역대를 자유자재로 넘나드는 강혜연의 팔색조 같은 가창력이 돋보인다.

또 성인가요 장르에서는 많이 쓰이지 않는 단어들을 선택한 재치 만점 가사와 기승전결이 명확하고 정제된 코러스 파트의 강한 멜로디가 인상적이다. 여기에 약간의 코믹 요소가 가미된 감성표현들이 듣는 이들의 귀를 즐겁게 만들 것으로 예상된다.

‘왔다야’와 함께 이번 앨범에 담긴 수록곡 ‘남자는 바보야’는 듣기만 해도 절로 흥이 나는 빠른 템포의 트로트 댄스곡으로, 강혜연의 구성진 트로트 보컬이 귓가를 사로잡는다.

트로트 가수로 본격 데뷔한 강혜연은 밝고 통통 튀는 노랑머리 콘셉트로 음악팬들에게 독보적인 개성을 어필할 계획이다.

한편 강혜연의 트로트 가수 데뷔곡 ‘왔다야’는 이날(31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감상할 수 있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JSA 귀순’ 북한병사 오청성씨가 바라본 한국

지난해 11월 판문점 공동경비구역(JSA)을 통해 귀순한 북한 병사 오청성(25)씨가 일본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최근 북한 상황에 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