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이재명 부인 김혜경, ‘혜경궁 김씨 사건’ 경찰 출석 ‘미소 의미는?’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혜경궁 김씨 사건’ 이재명 경기도지사 부인 김혜경 씨
더팩트


이재명 경기도지사의 부인 김혜경 씨가 2일 ‘혜경궁 김씨’(@08__hkkim) 트위터 계정 소유주 논란과 관련해 경찰에 재출석했다.

김혜경 씨는 2일 오전 경기도 수원시 경기남부지방경찰청에 출석했다. 이날 파란색 투피스를 입고 검은색 가방을 든 김혜경 씨는 엷은 미소를 띠며 포토라인에 잠시 서 있다가 이동했다. 김혜경 씨는 ‘할 말이 없느냐’라는 취재진의 질문에 “죄송합니다”라고 답한 후 청사로 들어갔다.

이날 김혜경 씨는 1차 조사 때와 마찬가지로 나승철 변호사(법무법인 대호)와 동행했다. 나 변호사는 지난 경기도지사 선거에서 이재명 후보 캠프의 법률지원단장을 맡은 바 있다.

‘혜경궁 김씨’ 논란은 ‘@08__hkkim’라는 트위터 계정주가 고(故) 노무현 전 대통령, 문재인 대통령, 친문계를 비방하면서 불거졌다. 일각에서는 계정 이름이 김 씨의 영문 이니셜과 같다는 등의 이유로 ‘김 씨의 계정이 아니냐’라는 의혹이 나왔다.

지난 6월 국민소송단 법률대리인 이정렬(변호사이정렬법률사무소) 변호사는 ‘혜경궁 김씨’ 계정과 관련 공직선거법 위반 및 명예훼손 혐의로 김혜경 씨를 경찰에 고발했다.

앞선 지난달 24일 김 씨는 비공개로 진행된 1차 조사 때 혐의를 전면 부인하다가 자신의 경찰 출석이 언론에 보도되자 항의한 뒤 돌연 귀가한 바 있다.

뉴스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중학생 집단폭행’ 가해자 패딩, 죽은 피해자

인천의 한 아파트 옥상에서 동급 중학생을 집단 폭행하고 사망에 이르게 한 혐의로 구속된 10대 가해자들 중 한 명이 피해자의 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