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다나 측 “이호재 감독과 결별 맞아, 시기·이유는 사생활” [공식]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다나, 이호재 감독의 결별 소식이 전해졌다.

6일 다나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 측은 “다나가 이호재 감독과 결별한 게 맞다”며 “결별 시기와 이유 등은 개인 사생활이라 답변하기 어렵다”고 밝혔다.

앞서 다나는 2016년 5월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이호재 감독과 3년째 열애 중이라고 밝힌 바 있다. 장수 커플이었던 두 사람의 결별 소식은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한편, 다나는 지난 2001년 솔로가수로 데뷔한 이후 천상지희 더 그레이스로 활동했다. 이후 연기자, 뮤지컬 배우 등으로 활동 영역을 넓혔다. 다나는 라이프타임 채널 리얼리티 프로그램 ‘다시 날개 다나’로 시청자들과 만날 예정이다.

사진=뉴스1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성추행 주장 임이자 “이채익, 선한 의도로…”

문희상 국회의장의 ‘성추행 논란’ 당사자인 임이자 자유한국당 의원이 26일 열린 긴급의원총회에서 “빠른 쾌유를 기원한다. 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