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박성광 ‘제 2회 한중국제영화제’ 단편감독데뷔상 수상 “영화인 인정”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박성광


개그맨 박성광이 ‘제 2회 한중국제영화제’에서 단편감독데뷔상을 수상했다.

어제(12일) 서울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개최된 ‘제 2회 한중국제영화제’에 박성광이 신인감독자격으로 참석, 수상의 기쁨을 거머쥐며 또한번 영화인으로서 인정받았다.

최근 재치 있는 예능감과 남다른 배려심으로 많은 주목을 받으며 대세의 반열에 오른 박성광이 이번에는 방송인이 아닌 영화인으로서의 쾌거를 전했기에 많은 이들의 이목을 사로잡고 있다.

박성광은 첫 연출작인 ‘욕’이 독일 ‘지하철 영화제’에 출품해 상영된 바 있고, 지난해에는 단편 영화 ‘슬프지 않아 슬픈’으로 ‘제 1회 미추홀 필름 페스티벌’에서 연출상을 받으며 감독으로서 재능을 인정 받아 왔다.

그런 그가 ‘슬프지 않아 슬픈’으로 연출상을 받은데 이어 ‘제2회 한중국제영화제’에서 단편감독데뷔상까지 수상하며, 명실상부 영화인으로서 자신의 입지를 탄탄하게 굳혔다.

이에 브라운관과 스크린을 오가며 방송인이자 영화 감독으로서 활발한 활약을 전하고 있는 박성광이 앞으로 또 어떤 분야에서 활약을 전하게 될 지 그의 행보에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朴지지자, 윤석열에 “차량 아는데 자살특공대로

박근혜 ‘형집행정지’ 불허에 朴지지자 윤석열 집 앞서 협박방송법무부 “협박·폭력 용납 안돼”…검찰, 해당 유튜버 수사 착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