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옥동자 아이스크림서 쇳덩이 발견, 소비자 글 내용 보니..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옥동자 아이스크림에서 쇳덩이가 발견돼 소비자 신고가 접수됐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롯데제과 옥동자 아이스크림에서 쇳덩이가 발견됐다는 고객 후기글이 올라왔다.

글에 따르면, 지난 6일 소비자는 롯데제과 옥동자 모나카 아이스크림을 사서 먹다가 딱딱한 부분을 발견했다. 꺼내 보니 100원 짜리 동전만 한 너트와 또 다른 쇳덩이였다. 이 때문에 소비자의 앞니 표면도 조금 깨진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소비자는 롯데제과 측에 사실을 알렸고, 롯데제과 측은 이물질을 수거해갔다. 이후 소비자는 롯데제과에 옥동자를 납품하는 하청업체로부터 “다친 데 없냐. 전화 바란다”라는 내용의 문자메시지를 받았다. 그러나 이 소비자는 이후 한국소비자원 피해구제신청을 했다. 그는 “하청업체에서 진단서를 떼오면 보상을 해주겠다고 말했지만, 부당하게 느껴졌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14일 롯데제과 측은 “쇳덩이가 옥동자 아이스크림에 나올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파악되는데, 추가 조사는 더 해봐야 한다”며 “다만 소비자의 안전을 위해 해당 제품과 같은날(제조일자 10월 2일) 생산된 제품은 전량 회수조치하고, 피해자에게는 책임지고 보상하겠다”고 밝힌 것으로 전해졌다.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뉴스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경찰 명운 걸린 ‘버닝썬’ 수사 첫발 ‘삐걱’

법원 “범죄 다툼 여지…구속 필요성 인정 어려워”경찰 “기각 사유 분석…구속 영장 재신청 검토”마약 투약 의혹을 받는 서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