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신비한 동물들과 그린델왈드의 범죄’ 해리포터 연결고리 “떡밥의 향연”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신비한 동물들과 그린델왈드의 범죄’가 개봉했다.

오늘(14일) 개봉한 영화 ‘신비한 동물들과 그린델왈드의 범죄’가 이미 예매량만으로도 전편을 능가하는 흥행을 예고하고 있는 가운데, 새로운 세대의 판타지 마니아를 형성할 다양한 힌트들로 화제다.

‘신비한 동물사전’의 다음 이야기인 ‘신비한 동물들과 그린델왈드의 범죄’는 파리를 배경으로 전 세계의 미래가 걸린 마법 대결을 그린다. 마법 세계와 인간 세계를 위협하는 검은 마법사 그린델왈드의 음모를 막기 위한 뉴트의 활약과 다양한 캐릭터들이 얽힌 더욱 강력해진 마법 액션을 선보인다. 더욱 거대해진 스케일로 관객들을 사로잡는 한편 새로운 신비한 동물들도 대거 등장해 화려한 화면을 완성했다.

특히 주드 로가 연기한 ‘덤블도어’라는 캐릭터를 중심으로, 마법 학교인 호그와트의 등장, 어둠의 마왕 볼드모트를 추종하는 ‘레스트랭’ 가문과 수현이 분한 ‘내기니’, 마법사의 돌을 만든 연금술사 ‘니콜라스 플라멜’ 등 단 한 장면도 놓쳐서는 안 될 ‘떡밥’이 펼쳐진다.

이 때문에 해리 포터 시리즈와의 연결고리가 기존 팬들에게 최고의 만족감을 더하고 있다. 여기에 총 5편으로 이어지는 시리즈의 2편으로서 이후 펼쳐질 이야기들의 이해를 돕는 중간 다리가 되어 새로운 세대를 위한 판타지 세계로의 입문을 돕는 결정적인 역할을 한다. ‘해리 포터’ 시리즈 팬들을 칭하는 일명 ‘해덕(해리 포터 덕후)’에서 ‘신비한 동물’ 시리즈의 팬층인 ‘신덕(신비한 동물 덕후)’으로의 새로운 판타지 팬층을 형성할 조짐을 예고하고 있다. 대학수학능력시험이 끝나는 금주 주말에 더욱 많은 학생 관객들의 발길이 이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14일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의 집계 기준으로 ‘신비한 동물들과 그린델왈드의 범죄’는 44%의 예매점유율, 22만 명이 넘는 예매관객수로 금주 박스오피스 독보적인 흥행을 예측하게 하고 있다. 예매 수치만으로도 최종 466만 명의 관객을 동원했던 전편 ‘신비한 동물사전’과 비교해 2배가 넘는 수치로 이를 뛰어넘는 흥행을 거둘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다시금 판타지의 마법이 관객들을 사로잡을 채비를 갖췄다. 일반 상영관은 물론 스크린X, 4DX with ScreenX 융합관, IMAX 3D까지 특별관들에서 절찬 상영 중이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日외무상, 면전서 “한국 무례하네”에 日도 깜

고노 다로 일본 외무상이 전날 한국인 강제징용 배상 문제를 논의할 중재위원회 구성에 한국 정부가 응하지 않았다는 이유로 남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