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썰전’ 박지원 “이언주가 천재…정체성 민주당과 안 맞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썰전’에서 최근 문재인 정부를 강하게 비판하는 등 강경 발언으로 화제가 되고 있는 바른미래당 이언주 의원에 대해 이야기 했다.

지난 10월 이언주 의원이 박정희 전 대통령에 대해 ‘천재적인 분’이라고 평가한 것에 대해 박지원 의원은 “이언주 의원이 천재다”라고 받아쳤다. 이어 “어떻게 됐든 (이 의원의) 정체성이 민주당하고 특히 문재인 대통령하고는 안 맞다. 그러니까 이번에 (자유한국당 쪽으로) 향하는 걸 누가 반대하겠느냐“라고 분석했다.

이와 관련해 이철희 의원은 이언주 의원에 대해 “악플보다는 무플을 선택하겠다”라며 “저도 그분과 굉장히 가까웠다. 근데, 요즘은 지나가다 서로인사도 잘 안하는 사이가 되어버렸다”라고 밝혔다.

또 박형준 의원은 이언주 의원의 향후 행보에 대해 “이언주 의원도 (박근혜 전 대통령의) 탄핵에 찬성을 한 입장이니, 쉽게 입장을 바꿀 것 같진 않다”라며 “자유한국당에 (들어가는 게) 쉬운 일은 아닐 것”이라고 분석했다.

한편 이번 주 썰전에서는 다양한 정치권 소식과 ‘삼성바이오로직스’ 거래정지 및 사법농단 판사 탄핵 촉구 논의 등 한 주간 뜨거웠던 이슈들을 다룬다. 또 세계사 평행이론 코너에서는 11월 17일 ‘순국선열의 날’을 맞아 함규진 교수, 호사카 유지 교수, 조승연 작가와 함께 ‘세계의 애국과 매국’을 주제로 이야기 나눈다.

이번 주 ‘썰전’은 11월 18일 일요일 밤 9시에 방송된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기강 잡는 靑… 비서진 ‘페북 정치’ 금지령 이

업무용 데스크톱 SNS 접속 차단 조치청와대가 최근 비서동(여민관)의 업무용 데스크톱 컴퓨터를 통한 페이스북 등 소셜네트워크서…